이제 8월이다.
마음은 바다로, 산으로, 하늘로 날아간다.
하지만 현실의 몸은 챙겨야 할 게 한둘이 아니다.
그래도 제1순위는 가족. 특히 댕댕이와 냐옹이는 필수.
이들과 함께 가 볼 만한 펫 전시회를 소개한다.

(4) 펫 전시회

반려동물과 함께 즐기는 ‘코리아펫쇼 2019 SUMMER’가 8월 9일부터 11일까지 사흘간 서울 서초구 양재 aT센터에서 개최된다.
지난 1999년부터 지금까지 20년 동안 펫 전시회를 만들어온 ‘더페어스'(THE FAIRS, 대표 장재혁)가 다양한 식품 가구 용품/설비 서비스 의류/미용 의료 분야 150여 업체를 모아 펼치는 대형 전시회.
중국 등 전 세계 15개국에서 반려동물 업체 및 바이어들이 참석하는 국제행사이기도 하다.

특별한 것은 반려인과 반려 사업자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들이 함께 있다는 것.
먼저 수의사 설채현이 진행하는 동물행동학 세미나 ‘우리 서로 알아가기’, 유튜버 펫칼리지가 진행하는 퀴즈풀이 ‘슬기로운 반려인 고시’가 있다.

또 반려동물을 위한 건강 힐링 마사지 코너와 함께 고양이 특별관에선 핸드메이드 및 일러스트 작가와 함께 다양한 작품들을 구경할 수 있다.
이어 참가업체와 국내·외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비즈니스 상담회가 진행된다.
아마존코리아 ‘아마존 수출 사례 및 입점 방법’ 세미나와 엠엔씨파트너 ‘4차 산업 기술을 활용한 펫 테크 창업’ 세미나도 무료로 진행된다.

공교롭게도 같은 날, 다른 장소에서 또 하나의 대형 전시회가 열린다.
‘펫서울 & KAHA 엑스포’. 전시 기간은 마찬가지로 9~11일. 장소는 서울 강남구 코엑스 Hall A.

힐스코리아, 로얄캐닌, 헬스앤메디신 등 다양한 업체들이 참가한다. 올해가 3번째.

특히 고양이 특별전시관 ‘꽁냥꽁냥마켓’은 주목할 만 하다. 
고양이 전용 사료와 간식, 헬스케어, 영양제, 정수기 청정기, 캣타워, 장난감 등이 선보인다.
고양이 집사들을 위한 특별교실에다 고양이 그림 갤러리, 고양이 기부 캠페인도 열린다.

 
한편 펫서울은 한국동물병원협회가 주최하는 만큼, 중국 일본 등 아시아권 100여 명의 수의사들이 참여하는 국제 학술대회와 심포지엄도 열린다. 주제는 고양이 고혈압과 알레르기성 피부질환, 내과 질병, 관절 질환, TPLO 수술법 등.
이와 연계해 반려동물 메디컬 & 헬스케어 전시회 ‘CAMEX 2019’도 함께 한다.

또 8월 30일부터 9월 1일까지 이틀간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선 ‘2019 케이펫페어 송도’가 열린다.
(사)한국펫사료협회가 주최하는 17번째 전시회.
올해 들어 상반기에 서울과 부산은 이미 전시회를 개최했고, 이번 인천을 거쳐 11월 경기도 고양시 전시회를 앞두고 있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